본문: 마태복음(Matthew) 21:23-27

제목: 권위에 대한 질문에 답하시다

23. 예수께서 성전에 들어가서 가르치고 계실 때에, 대제사장들과 백성의 장로들이 다가와서 말하였다. “당신은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을 하시오? 누가 당신에게 이런 권한을 주었소?”

24.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렇게 대답하셨다. “나도 너희에게 한 가지를 물어 보겠다. 너희가 대답하면, 나도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을 하는지를 말하겠다.

25. 요한의 세례가 어디에서 왔느냐? 하늘에서냐? 사람에게서냐?” 그러자 그들은 자기들끼리 의논하며 말하였다. “‘하늘에서 왔다’고 말하면, ‘어째서 그를 믿지 않았느냐’고 할 것이요,

26. 또 ‘사람에게서 왔다’고 하자니, 무리가 무섭소. 그들은 모두 요한을 예언자로 여기니 말이오.”

27. 그래서 그들은 예수께, 모르겠다고 대답하였다. 그러자 예수께서 말씀하셨다. “나도 내가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을 하는지를 너희에게 말하지 않겠다.”

예수님이 성전에서 분노를 쏟으시고 권위자들과 부딪히신 후 다시 성전에서 가르치실 때, 대제사장들과 백성의 장로들이 그분께 나아와 무슨 권한으로 이런 일을 하는지 물었습니다. 자신들이 절대 권세로 성전을 관할하는데 도대체 누가 권세를 주었기에 예수님이 이 모든 일을 할 수 있느냐는 뜻입니다. 그러자 예수님은 그들에게 오히려 질문을 던져 대화를 주도하십니다. 예수님은 그들에게 세례 요한의 세례가 어디에서 왔는지 물으셨습니다. 그들은 이 질문에 분명한 답을 하지 못했습니다. 예수님이 이 질문을 던지신 이유는, 예수님의 성전 사건 못지 않게 요한의 세례가 종교 지도자들을 격동시켰지만 그들이 그에게 손 한 번 대지 못한 것같이 예수님의 경우도 그들이 다룰 수 있는 처지가 아니라는 것을 일깨워 주려 하신 것입니다.

  1. 예수님이 성전에세 행한 일들은 율법과 규정을 위반한 것입니다. 따라서 그분은 ‘범법자’이거나 ‘초법자’이거나, 둘 중 하나입니다. 당신은 어떻게 생각합니까?
  2. 예수님은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의 질문을 회피한 것처럼 보이지만, 실은 답을 한 셈입니다. 그들도 그것을 알았습니다. 다만 표현하지 않았을 뿐입니다. 예수님의 숨겨진 대답은 무엇입니까?
  3. 성령께서 이 아침에 당신에게 주시는 말씀은 무엇입니까?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