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미가(Micah) 6:1-8

제목: 여호와께서 이스라엘과 변론하시다

  1. 주님께서 하시는 말씀을 들어라. “너는 일어나서 산 앞에서 소송 내용을 샅샅이 밝혀라. 산과 언덕이 네 말을 듣게 하여라.
  2. 너희 산들아, 을 받치고 있는 견고한 기둥들아, 나 주가 상세히 밝히는 고발을 들어 보아라. 나 주의 고소에 귀를 기울여라. 나 주가 내 백성을 상대하여서, 고소를 제기하였다. 내가 내 백성을 고발하고자 한다.
  3. 내 백성은 들어라! 내가 너희에게 어떻게 하였느냐? 내가 너희에게 짐이라도 되었다는 말이냐? 어디, 나에게 대답해 보아라.
  4. 나는 너희를 이집트 땅에서 데리고 나왔다. 나는 너희의 몸값을 치르고서, 너희를 종살이하던 집에서 데리고 나왔다. 모세아론미리암을 보내서, 너희를 거기에서 데리고 나오게 한 것도 바로 나다.
  5. 내 백성아, 모압발락 왕이 어떤 음모를 꾸몄으며, 브올의 아들 발람발락에게 어떻게 대답하였는지를 기억해 보아라. 싯딤에서부터 길갈에 이르기까지, 행군하면서 겪은 일들을 생각해 보아라. 너희가 이 모든 일을 돌이켜보면, 나 주가 너희를 구원하려고 한 일들을, 너희가 깨닫게 될 것이다.”
  6. 내가 주님 앞에 나아갈 때에, 높으신 하나님께 예배드릴 때에, 무엇을 가지고 가야 합니까? 번제물로 바칠 일 년 된 송아지를 가지고 가면 됩니까?
  7. 수천 마리의 양이나, 수만의 강 줄기를 채울 올리브 기름을 드리면, 주님께서 기뻐하시겠습니까? 내 허물을 벗겨 주시기를 빌면서, 내 맏아들이라도 주님께 바쳐야 합니까? 내가 지은 를 용서하여 주시기를 빌면서, 이 몸의 열매를 주님께 바쳐야 합니까?
  8. 너 사람아, 무엇이 착한 일인지를 주님께서 이미 말씀하셨다. 주님께서 너에게 요구하시는 것이 무엇인지도 이미 말씀하셨다. 오로지 공의를 실천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히 네 하나님과 함께 행하는 것이 아니냐!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심판하시기 전에 변론의 자리로 부르십니다. 변론의 요지는 이제까지 하나님이 이스라엘에게 공의롭게 행하셨다는 것입니다. 이스라엘의 모든 역사는 은혜의 역사입니다. 하나님이 행하신 일들을 기억한다면, 그분의 심판에 대해 어떤 변론도 할 수 없습니다. 이스라엘은 하나님을 어떻게 경배해야 할지, 그분이 무엇을 기뻐하시는지, 죄를 어떻게 처리해야 할지 몰랐습니다. 제물을 가져오면 하나님이 기뻐하실 줄 알고 제물의 종류와 가치에만 집중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구하시는 것은 정의와 인자와 겸손입니다. 하나님의 질서를 세우는 것이 정의를 행하는 것입니다. 다른 사람의 연약함을 감싸 주는 것이 인자를 사랑하는 것입니다. 자기 기준이 아니라 하나님의 기준을 따르는 것이 겸손히 하나님과 함께 행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이 참된 예배는 하나님의 말씀에 따른 마음과 삶의 변화, 곧 순종에 있습니다.

나는 하나님을 어떻게 섬기고 있습니까? 나의 믿음 생활과 삶 가운데 하나님이 기뻐하시지 않으리라 생각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