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출애굽기(Exodus)21:1-11

제목: 노예에 대한 올바른 대우

  1. “네가 백성 앞에서 공포하여야 할 법규는 다음과 같다.
  2. 너희가 히브리 종을 사면, 그는 여섯 해 동안 종살이를 해야 하고, 일곱 해가 되면, 아무런 몸값을 내지 않고서도 자유의 몸이 된다.
  3. 그가, 혼자 종이 되어 들어왔으면 혼자 나가고, 아내를 데리고 종으로 들어왔으면 아내를 데리고 나간다.
  4. 그러나 그의 주인이 그에게 아내를 주어서, 그 아내가 아들이나 딸을 낳았으면, 그 아내와 아이들은 주인의 것이므로, 그는 혼자 나간다.
  5. 그러나 그 종이 ‘나는 나의 주인과 나의 처자를 사랑하므로, 혼자 자유를 얻어 나가지 않겠다’ 하고 선언하면,
  6. 주인은 그를 하나님 앞으로 데리고 가서, 그의 귀를 문이나 문설주에 대고 송곳으로 뚫는다. 그러면 그는 영원히 주인의 종이 된다.
  7. 남의 딸을 종으로 샀을 경우에는, 남종을 내보내듯이 그렇게 내보내지는 못한다.
  8. 주인이 아내로 삼으려고 그 여자를 샀으나, 그 여자가 마음에 들지 않으면, 그는 그 여자에게 몸값을 얹어서 그 여자의 아버지에게 되돌려 보내야 한다. 그가 그 여자를 속인 것이므로, 그 여자를 외국 사람에게 팔아서는 안 된다.
  9. 그가 그 여종을 자기의 아들에게 주려고 샀으면, 그는 그 여자를 딸처럼 대접하여야 한다.
  10. 한 남자가 아내를 두고 또 다른 아내를 맞아들였을 때에, 그는 그의 첫 아내에게 먹을 것과 입을 것을 줄여서 주거나 그 아내와 부부 관계를 끊어서는 안 된다.
  11. 그가 그의 첫 여자에게 이 세 가지 의무를 다 하지 않으려거든, 그 여자를 자유롭게 풀어 주고, 아무런 몸값도 받지 않아야 한다.”

본문은 종의 자유와 인권 문제를 다루고 있습니다. 만일 히브리 종을 사면 육 년 동안 섬기고 칠 년에는 값없이 나가 자유하도록 하라는 것입니다. 우리는 여기서 하나님이 한 개인의 인권을 얼마나 소중히 여기시는지를 알 수 있습니다. 인간에게는 자유가 필요하며 개인의 의사 결정 또한 자유롭게 이루어져야 합니다. 하나님은 인간의 기본적인 욕구가 박탈당하지 않도록 이런 제도를 명하셨습니다.

또한 여종의 경우를 다루고 있는데, 기본적인 전제는 남의 딸을 종으로 샀을 경우에는 남자 종처럼 내보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이러한 율례는 한 여인이 남자에게 함부로 다루어지는 것을 금지하고, 한 인격체로서 소중히 존중되어야 함을 강조하는 것입니다. 어느 누구도 하나님의 형상인 인간을 함부로 다룰 권리가 없다는 것입니다.

혹시 내가 구속하고 있는 사람은 없습니까? 지금 내가 자유롭게 해 주며, 그 인격을 존중해야 할 사람은 누구입니까?

Advertisements